「영유아보육법」시행규칙 일부 개정령 공포·시행 (6월 30일) > 자료실

본문 바로가기
커뮤니티상처입은 몸과 마음의 회복을 돋고, 통합적 단기개입을 기초로 체계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복지전문기관

자료실

  • HOME
  • 커뮤니티
  • 자료실
자료실

복지자료 | 「영유아보육법」시행규칙 일부 개정령 공포·시행 (6월 30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울모자의집 작성일21-07-06 11:37 조회108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영유아보육법」시행규칙 일부 개정령 공포・시행 (6월 30일)
- 아동학대로 영유아에게 중대한 생명·신체 또는 정신적 손해를 입힌 경우, 원장 및 보육교사 자격정지 기준(2년→5년) 강화 -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는 「영유아보육법 시행규칙』일부 개정령을 오는 6월 30일(수)에 공포・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령은 아동학대로 영유아에게 중대한 생명·신체 또는 정신적 손해를 입힌 경우 원장 및 보육교사에 대한 자격정지 기준을 기존 2년에서 5년으로 강화하고, 통학버스 영유아 하차 여부 확인 의무 미준수로 영유아가 사망 또는 중상해를 입은 경우 행정처분 기준 등을 마련하는 내용으로,

작년 12월 국회를 통과한 영유아보육법 개정안에서 하위법령으로 위임한 사항과 ‘21년 하반기부터 시행예정인 보육료(양육수당) 지원신청 시 처리기한 단축 등이 포함되어 있다.

【 영유아보육법 시행규칙 개정 주요 내용 】 

개정된「영유아보육법 시행규칙」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첫째, 「아동복지법」에 따른 아동학대로 영유아의 생명을 해치거나 신체 또는 정신에 중대한 손해를 입힌 경우,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교사의 자격정지 기간을 기존 2년에서 5년으로 확대하여 처분을 강화하였다. (시행규칙 별표10)

둘째, 영유아의 어린이 통학버스 하차 여부를 확인하지 않아 영유아가 사망 또는 신체에 중상해를 입은 경우, 어린이집에 대해서는 1년 이내 운영정지 또는 시설폐쇄 명령, 원장과 보육교사에게는 위반시마다 자격정지 2년의 행정처분을 내리도록 규정을 상세히 마련하였다.(시행규칙 별표9, 별표10)

셋째, 보육료(필요경비 포함)를 부정 수급받거나 보육 목적 외로 사용한 경우 위반 사실 공표 대상의 금액 범위(1회 위반, 300만 원 이상 등)를 정하고 어린이집에 대해서는 1년 이내 운영정지 또는 시설폐쇄 명령, 어린이집 원장에게는 위반시마다 1년 이내 자격정지 행정처분을 내리도록 하였다.(시행규칙 제39조의2, 별표9, 별표10)

넷째, 보호자에게 어린이집의 반 운영시간, 참관 및 아동의 안전에 관한 사항 등을 설명하고, 해당 사항을  서면으로 제공하는 등 어린이집 설치·운영하는 자가 영유아 보호자에게 설명하여야 할 사항과 설명 방법 및 절차를 마련하였다.(시행규칙 제35조의9)

다섯째, 보육료(양육수당) 지원 신청 시 처리기한을 기존 30일에서 14일로 단축(특별한 사유가 있을 경우에 대해서는 60일에서 30일로 단축)하여 부모들의 편의를 증진시켰다. (시행규칙 제35조의6)

마지막으로, 보육실태조사 결과를 관보에 게재 또는 보건복지부 인터넷 누리집(홈페이지, http://www.mohw.go.kr)에 공표하도록 규정하였다. (시행규칙 제4조)

보건복지부 정호원 보육정책관은 “금번 영유아보육법 시행규칙 개정을 통해 영유아들이 어린이집에서 더욱 안전하고 활기차게 지낼 수 있도록 제도적 뒷받침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언급하면서,

“이외에도 어린이집 위생관리, 공공형 어린이집 지정·재지정 기준 등에 관한 세부사항 마련 등 안전하고 활기찬 어린이집을 위한 법령 개정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 붙임 > 영유아보육법 시행규칙 일부 개정령 주요 내용

< 별첨 > 영유아보육법 시행규칙 일부 개정령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